마을 소식지

게시글 검색
눈오는 날
설마동 조회수:452
2018-12-17 16:12:25

겨울의 대명사인 눈이 내렸습니다. 온 마을이 하얀 색으로 변해버린 모습 속에서 겨울의 여유를 느낍니다.

지나간 자리도 남겠지만 지나 가야할 자리도 숨길 수는 없습니다. 따습던 날의 분주함도 사라지고 낙엽 지던 여유로움도 눈 속에 잊혀져갑니다. 봄을 기다리는 맘만 가득 채워야 할 이 겨울이 외롭더라도 참고 견뎌야하는 것이 계절의 맛이겠지요.

 

댓글[0]

열기 닫기

top